앙코르 롤레이
롤레이

롤레이 (Lolei)

롤레이는 앙코르에서 인공 저수지를 만든 뒤 그 위에 신전을 만든 최초의 수상 사원이다. 이후 후대의 왕들은 저수지를 만들면 저수지 중앙에 사원을 만들었는데, 롤레이가 그 원형적 역할을 하였다. 롤레이 외에 앙코르 유적지에서 볼 수 있는 수상 사원으로는 동 메본과 서 메본이 있다.

롤루오스 초기 유적군을 유적 탐사 목적으로 찾는 여행객이라면 여행 일정상 롤레이는 앙코르 유적 건축물들 중에서 가장 먼저 만나 볼 가능성이 높다. 프레아 코와 바콩과는 반대로 6번 국도 길 건너 북쪽에 있고, 일몰로 유명한 바콩을 마지막에 찾는 것을 생각한다면 롤레이를 제일 먼저 보게된다. 그러나 건축 연대로 보면 프레아 코, 바콩, 롤레이 순으로 건축되었다.

초기 크메르 왕국의 통치 이념에 따라 시바 신에게 바쳐진 사원이다. 사원의 기원이 된 저수지는 인드라바르만 1세가 만들었고, 이 저수지 위에 사원을 건축한 왕은 다음 왕인 야소 바르만 1세이다. 야소 바르만 1세는 자신을 위한 사원을 건설하기 위해 현재 앙코르 유적지가 많은 프놈 바켕 지역으로 수도를 이전하면서 롤루오스(하리하랄라야) 시대는 막을 내리게 된다.

[아! 하는 자료는 다시 찾기 어렵습니다. 지금 공유하세요]

[입장료] 앙코르 공통권 : 37US$(1일권) / 62US$(3일권), 72US$(7일권). 유적지마다 입장권을 검사한다

[관람 시간] 새벽~저녁 / 매표소 운영시간 05:00~17:30

[닫는 날] 없음

사원이 작아서 보통 짧게 10~20분 정도 머무르는데, 앙코르 유적 탐사의 첫 시작이므로, 롤레이에 시간을 좀 더 투자해서 잘 살펴볼 필요가 있다. 앙코르 와트에 대한 기대와 유적 탐방에 설레임으로 롤레이를 처음으로 찾아왔지만, 사전 지식이 없으면 롤레이는 잠깐 머무르기에도, 오랫동안 머무르기에도 애매한 곳이 될 수 있다. 떠나기 전 앙코르 유적에 대한 공부를 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초기 유적지라고 해서 울창한 밀림 속에 허물어져가는 사원을 상상할 수도 있지만, 롤루오스 유적군의 중앙 성소는 복원이 어느 정도 되어서 오히려 깔끔한 느낌마저 든다. 초기 건축 스타일과 앙코르 부조 양식의 발전사에 대해 공부한 것을 기억하면서 직접 부조를 보는 것는 재미난 여행 방법이다. 롤레이의 경우에는 이 곳이 수상 사원임을 알 수 있는 배가 정박했던 흔적, 린텔의 부조와 여신상의 특징, 그리고 특이한 형태의 링가와 요니를 살펴보면서 그 의미를 찾아보면 더욱 재미가 있을 수 있다.

롤레이 주차장, 표 검사

롤레이 주차장이다. 나무 계단 앞에서 입장권 검사를 한다.

롤레이 선착장

롤레이는 수상 사원이다. 이 주변 일대가 인공 저수지(인드라타타카)였다. 나무 계단 옆을 보면 이 곳이 예전에 배를 정박하던 선착장임을 알 수 있다.

롤레이, 라테라이트 기단

롤레이 유적지는 나무 계단을 올라가면 바로 보인다. 라테라이트로 2단으로 기단을 만들었다.

롤레이 유적

롤레이 유적을 동쪽에서 바라본 정면 모습이다. 앞에 탑 두개가 있고, 뒤쪽에 탑 두개가 더 있다. 정면 중앙탑은 허물어져 가고 있고(현재 보수 공사중), 정면 왼쪽 탑은 반쪽이 완전 허물어졌다. 오른쪽에도 2개의 탑이 더 있으리라고 추정하고 있으나, 현재에는 사라지고 없다. 롤레이에 대한 정확한 기록물이 없어서 탑의 용도 등은 알 수 없다.

롤레이 유적

동남쪽 측면에서 바라본 모습이다. 왼쪽 탑들이 허물어진 것을 볼 수 있다. 왼쪽 앞 탑은 1968년에 무너졌다.

롤레이에 대해서 공부를 하지 않고 오면 여기까지가 롤레이에 대해서 느낄 수 있는 전부 일 수 있다. 허물어져가고 있는 작은 사원이 롤레이이다. 그러나 롤레이는 본격적인 앙코르 문명이 꽃피기 시작하는 하리하랄라야 수도 시기의 마지막 유적지이다. 롤레이 유적에 대해 조금 더 살펴보면...

롤레이, 벽돌유적, 린텔, 비문, 여신상

롤레이의 탑들은 모두 붉은 벽돌로 쌓아 만든 전탑으로 앙코르 초기의 건축 양식을 따르고 있다. 후대에 앙코르 와트나 앙코르 톰을 사암으로 만든 것과는 다르다. 앙코르 역사를 알 수 있는 비문이 들어가는 문 양쪽에 있다.

문 위쪽으로는 린텔이 있다. 문 양쪽으로 여신상(내지 남신상)이 쌍으로 있다. 탑 자체를 벽돌로 쌓은 것과는 달리 린텔이랑 여신상 등은 벽돌을 파내고 사암을 덧대어 새겨 넣었다.

롤레이 비문

롤레이 탑들의 입구 문틀에는 비문이 있다.

롤레이, 가루다, 나가

탑 출입문 위쪽을 보면 문기둥 위로 린텔이 놓여 있다. 린텔의 부조는 붉은 벽돌을 사용하지 않고 회색 사암으로 만들었다. 가루다의 입에서 나가가 나오는 장면이다. 보통 린텔에는 칼라가 많이 새겨져 있는데, 이 곳에서는 가루다가 등장한다.

가루다(Garuda)는 독수리의 얼굴에 사람의 형상을 하고 있다. 비슈누 신이 타고 다니는 상상의 동물이다. 앙코르 유적에서는 비슈누 신의 화신인 크리슈나가 가루다를 타고 다니는 것으로 표현하기도 한다. 가루다 다리쪽과 팔쪽을 보면 날개가 빗금으로 새겨져 있다. 가루다는 주로 서있는 자세나 하늘을 날고 있는 자세를 취하고 있고, 두 팔을 하늘을 향해 위로 벌리고 있다.

가루다는 우유 바다의 휘젓기때 아난타가 뽑은 만다라 산을 바다로 옮기는 일을 하였다.

라마야나 이야기중 랑카 섬 전투 중의 이야기에도 가루다가 나타난다. 아수라 라바나의 아들 인드라지트가 휘두른 뱀 창(나가파사, Nagapasha)으로 인해서 라마와 락슈마나는 온 몸이 뱀으로 꽁꽁 묶이고는 기절해 버린다. 정신을 차린 라마가 죽을 것 같다면서 원숭이 부대에게 후퇴할 것을 권한다. 이에 동맹군인 원숭이들이 놀라면서 군의 사기도 떨어진다. 뱀 창에 묶인 라마를 구하기 위해 하늘에서 가루다가 내려왔다. 독수리인 가루다와 뱀은 천적이었다. 가루다는 라마와 락슈마나의 뱀들을 쫓아내어 상처도 치료해주고, 라마가 이 전쟁에서 지지 않을 것이란 것도 알려준다.

가루다는 현재 인도네시아를 상징하는 문장인 인도네시아 국장, 가루다 인도네시아 항공회사의 명칭에 사용하고 있다.

나가(Naga)는 신성한 뱀으로서 앙코르 유적의 수호신이다. 주로 사원 입구에 조각되어 있다. 나가의 머리는 코브라 뱀 모양으로 보통 7개이다. 나가의 조각은 후광 여부, 난간 여부 등에 따라서 시대를 구분 짓는 기준이 되기도 한다.

크메르 지역에서 가장 중요한 자원중 하나는 물이었다. 톤레샵 호수의 풍부한 물로 물고기가 많이 자랐고, 3모작을 통해 쌀도 많이 생산되면서 크메르 경제를 안정적으로 받쳐주자, 많은 사람들이 크메르 지역으로 모이게 되었다. 톤레샵 호수, 관개 수로의 발달, 바라이 건설 등이 12세기 크메르를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국가로 만들었다.

그래서 크메르 고대 신앙에서부터 물에서 사는 뱀을 물의 정령으로 신성하게 여겼다. 뱀의 왕인 바수키가 영생의 약을 얻기 위해 우유바다 휘젓기의 줄다리기에 사용되고, 사원 입구나 곳곳에 신성한 뱀이 많이 묘사되어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롤레이, 남신상

롤레이의 남신상이다. 사암을 재료로 사용하였고, 남신상은 삼지창을 들고 있다. 남신상을 둘러싸고 있는 건축물의 문 기둥을 보면 마카라가 새겨져 있다. 마카라는 악어 입과 코끼리의 코를 가진 상상의 동물이다. 후대로 오면 이곳에는 마카라 대신 주로 나가를 많이 새겨 넣는다.

마카라는 인간의 악몽을 먹고 사는 동물로 알려져 있다. 물고기의 몸에 입 모양은 악어, 코는 코끼리, 발은 사자 모습을 한 전설 속의 동물을 말한다. 물의 신 바루나, 갠지스 강의 여신이 마카라를 타고 다닌다.

롤레이, 여신상

롤레이의 여신상이다. 크메르 여신들이 입고 있는 치마를 삼폿이라고 한다. 여신상이 시대에 따라 조금씩 변하는데, 삼폿이라는 의상의 변화도 볼만하다. 치마의 길이가 발목을 덮을 정도로 길다.

롤레이, 가루다, 나가

롤레이의 4개의 탑 중앙으로 가면 시바 신의 상징인 링가가 있다. 링가는 남성의 상징, 요니는 여성의 상징이다. 롤레이의 링가와 요니는 다른 사원과 달리 특별한 형태를 지니고 있다. 요니를 일반적인 형태인 링가 밑에 놓지 않고, 따로 십자형 홈으로 만들었다. 링가의 중앙 윗부분에 물을 떨어뜨리면 떨어진 물이 요니의 홈을 통해 흐르게 되는데, 이 물이 농사, 식수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인공 저수지로 흘러들어가게 되는데, 중요한 주술적 의미가 담겨 있다.

매년 롤레이에서 왕은 링가에 물을 붓는 행사를 하였다고 한다. 링가(시바 신)의 기운을 받은 신성한 물이 요니를 통해 사방팔방으로 뻗어나가 시바 신의 은총으로 농사가 잘 되기를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시바 신을 모시는 사원에 링가와 요니가 있게 된 전설이 재미있다. 옛날 옛적에 수행자들이 세상에 산적한 고민들을 해결하려고 노력하고 있을 때, 시바 신이 지나가다가 이를 보고는 장난삼아 젊은 남자로 변신하고는 수행자들의 부인들을 유혹해서는 같이 춤추고 밤새 놀았다고 한다. 그 모습을 수행자들이 보고는 화가 나서 그 젊은 남자에게 성기가 잘리는 주문을 걸었으나, 시바 신에게는 통하지 않았다. 오히려 시바 신의 화만 부추겨서 시바 신은 스스로 성기를 자르고는 사라진다. 이후 세상의 모든 생물들의 생식이 중단되어 버린다. 수행자들이 삭티를 찾아가 이 문제를 의논하자, 삭티는 이 일이 시바 신이 자신의 성기를 자른 것 때문이라는 것을 알고는 삭티 본인이 직접 여자의 성기 모양으로 변신해서 시바 신을 유혹하게 된다. 시바 신이 유혹에 넘어가 다시 자신의 성기를 붙이자, 모든 생물들의 생식도 다시 시작되었다. 수행자들은 시바 신이 젊은 남자로 변신한 것을 알아채지 못한 것을 후회하고는 앞으로는 시바 신의 사원임을 알 수 있도록 사원 안에 생식의 상징인 링가와 요니를 모시기로 결정하였다고 한다.

제주도할인쿠폰 봇(메신저)입니다. 봇과의 대화는 처음이시죠? 제가 메신저에 없을 때 대화해보세요.

[아! 하는 자료는 다시 찾기 어렵습니다. 지금 공유하세요]

[티티어스의 친구가 되어주세요]

  |  
롤루오스 유적 지도

씨엠립 호텔 최저가 검색

여행 정보 PDF File 무료 나눔

스위스(약 45MB. 399페이지. v0.2)
교토(약 100MB. 939페이지. v0.2)
마카오(약 200MB. 810페이지. v0.2)
오사카(약 48MB. v0.1)
홍콩(약 126MB. v0.1)
앙코르 유적(약 75MB. v0.1)
제주버스여행(약 37MB. v0.1)

카톡에서 친구를 맺으시고
대화창에 원하는 도시와
이메일주소를 남겨주세요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방침 | 사이트소개 | 광고·제휴 | | ©TTEarth.com All rights reserved.

아고다 호텔 예약  |  제주도 할인 쿠폰 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