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오릉
오릉

오릉

삼국사기에 의하면 오릉은 신라의 첫 왕인 박혁거세와 그 왕후인 알영 부인, 그리고 2대 왕인 남해왕과 3대 유리왕, 5대 파사왕의 무덤이라고 한다. 모두 박씨 가문의 왕들이다.

한편, 삼국유사에 의하면 오릉은 박혁거세와 왕후의 시신을 합장하고자 하는 데 큰 뱀이 쫓아와 방해하므로 오체를 각각 나누어 장사지냈다고해서 오릉이라고 하며 또한 사릉(뱀 무덤이란 뜻)이라고도 한다

알영 부인의 탄생지인 알영 우물(알영정)이 있고, 박혁거세의 제사를 지내는 사당인 숭덕전도 있다. '거세'란 왕이란 뜻이다.

[아! 하는 자료는 다시 찾기 어렵습니다. 지금 공유하세요]

[입장료] 500원

[여는 시간] 09:00~22:00

[닫는 날] 없음

[가는 방법]

500번 버스 : 오릉 후문 버스 정류장에 내린다. 시외 버스 터미널 앞(고속 버스 터미널 맞은편이 아니다), 경주역에서 탄다. 25~30분 간격으로 버스가 있다. 502, 505, 506, 507, 508번 버스도 가지만, 하루에 7~8회 배차하고 있다.

고속(시외) 버스 터미널에서 걸어서 가기엔 좀 멀다. 자전거나 스쿠터를 빌려서 가는 것이 좋다. 내남 네거리에서 남쪽으로 간다.

경주 오릉 지도

500, 502, 505, 506, 507, 508번 버스를 타고, 오릉 후문 버스 정류장에 내린다.

내려서 담장을 따라 남쪽으로 조금 가서 담장 끝에서 오른쪽으로 꺾는다.

주차장과 정문이 보인다.

오릉 입구. 정문인 신라문이다. 왼쪽에 표파는 곳이 있다.

입장료 500원.

[크게 보기]

입구에 들어서면 정면에 가장 눈에 잘 띄게 자기들의 공적을 내세우고 자랑하는 정화사업기념비가 서 있다. 오른쪽으로 가면 숭덕전이 나온다. 왼쪽으로 둘러 가면 오릉이 나온다. 어느 길로 가도 한바퀴 빙 둘러 나오게 되어 있다.

오릉.

오릉.

오릉.

알영정 가는 길.

알영정 터임을 알리는 비석. 알영 부인은 알영정이라는 우물가에서 큰 용의 옆구리에서 태어났다. 뒤에 박혁거세와 결혼하여 왕후가 되었고 어진 인품으로 백성들의 존경을 받았다고 한다.

숭덕전은 신라 첫 왕인 박혁거세의 제사를 모시기 위한 사당이다. 상현재를 통해서 들어간다. 관광객은 출입금지이다.

오릉 돌담길.

알파고처럼 인공지능이 적용된 제주도할인쿠폰 봇(메신저)입니다. 로봇과의 대화는 처음이시죠?

[아! 하는 자료는 다시 찾기 어렵습니다. 지금 공유하세요]

[티티어스의 친구가 되어주세요]

  |  
[주변 관광지] 나정 | 삼릉 | 오릉 | 포석정

호텔 최저가 검색

여행 정보 PDF File 무료 나눔

스위스(약 45MB. 399페이지. v0.2)
교토(약 100MB. 939페이지. v0.2)
마카오(약 200MB. 810페이지. v0.2)
오사카(약 48MB. v0.1)
홍콩(약 126MB. v0.1)
앙코르 유적(약 75MB. v0.1)
제주버스여행(약 37MB. v0.1)
카톡 친구추가하시고
카톡에 원하는 도시와
이메일주소를 남겨주세요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방침 | 사이트소개 | 광고·제휴 | | ©TTEarth.com All rights reserved.

아고다 호텔 예약  |  제주도 할인 쿠폰 다운